NSAID, 무릎관절염환자 정맥혈전증 위험↑
NSAID, 무릎관절염환자 정맥혈전증 위험↑
  • 김형원 기자
  • 승인 2016.06.17 15: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릎관절염환자에 처방되는 비스테로이드항염증제(NSAID) 대부분이 정맥혈전증 위험을 높인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미국 보스턴대학 연구팀은 영국의 환자데이터베이스(Health Improvement Network)를 이용한 증례 대조연구에서 환자의 현재 NSAID 사용 및 약제별 정맥혈전증 위험을 과거 사용과 비교한 결과를 Rheumatology에 발표했다.

최소 1개의 NSAID를 처방받은 무릎관절염환자 가운데 4천명에서 정맥혈전증이 발생했다. 각 증례와 나이, 성별, 등록 연도가 일치하는 대조군으로 총 2만 59례를 선별했다.

로지스틱회귀분석 결과, NSAID의 과거 사용에 비해 현재 사용에서 나타난 정맥혈전증 발생 위험비는 1.43으로 유의하게 높았다.

약제별로는 디클로페낙, 이브프로펜, 멜록시캄, 세레콕시브, 로페콕시브에서 위험이 유의하게 높아졌지만, 나프록센에서는 정맥혈전증 위험과 관련성이 없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