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디칼트리뷴 > 의약경제

·[의약경제] 세브란스 신약개발·연구 자문서비스

연세의료원 임상시험 글로벌선도센터가 신약연구와 개발을 위한 맞춤형 자문서비스를 실시한다.

·[의약경제] 한국화이자, ‘PEH 디지털 오픈 이노베이션’ 성료

한국화이자제약은 17일 제 1회 ‘PEH 디지털 오픈 이노베이션 공모전’의 최종 시상식을 개최하고 지난 5개월 간 진행된 공모전을 마무리했다고 전했다.

·[의약경제] "마일스톤이 뭐예요?" 한미 신약개발용어 설명서비스

한미약품이 신약개발과 관련한 전문용어를 주주 등 제약산업 입문자에게 쉽게 설명하는 코너를 마련했다.

·[의약경제] 셀트리온 '램시마' ECCO서 염증성장질환 효과 입증

셀트리온이 바이오시밀러 램시마의 염증성잘질환 치료 효과를 12회 유럽 크론병 및 대장염학회(ECCO,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발표했다.

·[의약경제] 엘러간, 젤틱 에스테틱스 인수

엘러간이 젤틱에스테틱스를 24억 7,500만 달러에 인수한다고 밝혔다.

·[의약경제] 동아ST-연세대의료원 난청치료제 공동개발

동아ST가 연세대의료원과 희귀질환인 '유전성 난청' 치료제를 공동 개발한다.

·[의약경제] 건선치료제 '실릭' 미FDA 승인

미FDA가 플라크 건선 치료제 실릭주(Siliq, brodalumab)의 발매를 승인했다.

·[의약경제] 쎄레브렉스, 심혈관안전성은 기본, 위장관·신장질환도 억제

콕시브계열의 소염진통제 쎄레브렉스(성분명 세레콕시브)가 비스테로이드 항염증제(NSAID)에 비해 심혈관계 안전성은 물론 위장관계와 신장질환 발생도 억제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의약경제] 항응고제 '자렐토' 임상시험 조기중단

경구항응고제 자렐토(성분명 리바록사반)의 3상 임상시험 COMPASS가 조기중단됐다.

·[의약경제] 자궁근종치료제 '이니시아' 처방액 1.5배 증가

[메디칼트리뷴 김준호 기자] 신풍제약의 자궁근종치료제 이니시아(성분명 울리프리스탈아세테이트)의 처방액수가 전년에 비해 1.5배 늘어났다.국내 의약품 통계자료(유비스트)에 따르면 이니시아의 처방액수는 2015년 36억원에서 2016년 56억원으로 1.5

·[의약경제] 릴리 류머티스관절염 신약 '올루미안트' EU 승인

일라이릴리의 류마티스관절염치료제 올루미안트(성분명 바리시티닙) 4mg 및 2mg 필름코팅정이 EU 집행위원회로부터 발매 허가를 받았다.

·[의약경제] 길리어드-유한양행 '젠보야' 마케팅 제휴

길리어드 사이언스 코리아와 유한양행이 새로운 단일정복합 HIV 치료제 '젠보야'의 판매 및 마케팅을 제휴한다.

·[의약경제] 당뇨약 SGLT2억제제 발가락절단 위험

당뇨병치료제 SGLT2억제제에 발가락 절단 위험을 높인다는 경고가 나왔다.

·[의약경제] 유방암치료제 '입랜스' 비용효과 낮아

영국 NICE가 화이자의 새 유방암치료제 입랜스(성분명 팔보시클립)의 비용효과가 낮다고 지적했다.

·[의약경제] 동아ST 매출·영업익 하락, 수출은 역대 최고

동아ST의 지난해 매출과 영업이익이 하락했다. 하지만 해외부문에서 역대 최대 매출을 올려 하락폭을 좁혔다.

·[의약경제] 셀트리온 '트룩시마' 특허무효 승소

셀트리온의 리툭산(상품명 맙테라)의 바이오시밀러 트룩시마가 특허무효 소송에서 모두 승리했다.

·[의약경제] 마크로젠 매출 15% 성장한 911억원

[메디칼트리뷴 김준호 기자] 정밀의학 생명공학기업 마크로젠(대표이사 정현용, www.macrogen.com)이 9일 2016년도 매출액이 지난해 보다 15% 성장한 911억원이라고 공시했다. 영업이익 33억원, 당기순이익 39억원이다.마크로젠은 전년에

·[의약경제] 신신제약 코스닥상장

신신제약이 코스닥에 상장한다. 회사는 16일과 17일에 청약을 실시하며 5,900원~6,700원의 범위에서 총 325만 주를 공모한다고 밝혔다.

·[의약경제] 혁신형 제약기업 올해 매출목표 11조원

정부가 인증한 혁신형제약기업 42개사의 2017년 매출목표액이 11조원인 것으로 나타났다.

·[의약경제] 한미약품 지난해 매출 8천 8백억

한미약품(대표이사 이관순)이 2016년 누적 매출 8,827억원을 올렸다.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최근 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배너광고안내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주)메디칼뉴스 서울특별시 성동구 마조로5길 6 (행당동) ㅣ Tel 02-2295-0431~2, 02-2299-0203 ㅣ Fax 02-2299-0050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0990 ㅣ 등록일자 2009년 10월 16일 ㅣ 발행ㆍ편집인 : 김기중 ㅣ 주간ㆍ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기중 ㅣ 발행일자 2009년 10월 16일
창간 1974년 4월 9일 Copyright 2009 메디칼트리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ical-tribun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