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디칼트리뷴 > 병원

·[병원] 건양대 제2병원 올 11월 제2병원 착공

건양대병원(원장 최원준)의 제2병원이 2020년 5월 개원을 목표로 올해 착공에 들어간다.

·[병원] 유방암 영상 번져보이면 광범위 절제술 필요

유방암 MRI영상이 마치 물감이 번져보이거나 뿌려놓은 것처럼 보일 경우 절제 범위를 넓혀야 한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병원] 해운대백병원 사랑의 헌혈운동

인제대학교 해운대백병원(원장 문영수)이 대한적십자사 부산지사와 함께 2월 16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 30분까지 전 직원 및 내원객, 지역 주민들을 대상으로 '사랑의 헌혈운동'을 실시했다.

·[병원] 강동경희대 소화기내시경센터 새 단장

강동경희대병원 소화기내시경센터가 수술용 가스를 이용한 무통내시경을 도입해 통증과 불편감을 크게 줄이는 등 최첨단 장비와 시설을 도입했다.

·[병원] 국제성모병원 맞춤형 암치유병원 오픈

가톨릭관동대학교 국제성모병원이 암치유병원을 오픈한다고 16일 발표했다.

·[병원] 제왕절개 흉터에는 분만 직후 방사선치료가 효과적

제왕절개로 인해 생기는 켈로이드 흉터는 분만 직후 방사선으로 치료하는게 효과적이라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병원] 환자 찾아 지구 반바퀴

서울대병원 소아청소년과 강형진 교수가 자신이 치료한 아랍에미레이트 조혈모세포 환아의 경과를 보기위해 지구 반바퀴를 돌아 아부다비 세이크칼리파 병원에서 특별진료를 실시했다.

·[병원] 중앙보훈병원 연간 대동맥스텐트삽입술 국내 첫 100례

중앙보훈병원(병원장 이정열)이 대동맥스텐트삽입술을 지난 한해에만 100례 실시했다.

·[병원] 경찰병원, 도시바 최신 CT '제네시스'도입

국립경찰병원이 도시바 메디칼시스템즈 코리아의 최고사양의 CT(애퀼리언 원 제네시스 에디션)를 설치했다.

·[병원] 인제대, 스리랑카에 4년제 간호학사학위과정 구축

인제대가 만든 간호대학 학사학위과정이 스리랑카의 간호대학에 적용된다.

·[병원] 상계백병원 “훈련도 실전처럼”

인제대학교 상계백병원(병원장 조용균) 응급의학과 의료진을 비롯한 약 130여명의 교직원들이 2월11일 응급의료센터 앞 주차장에서 재난상황 발생을 대비해 체계적인 응급구조 시스템 구축 및 대비 체계를 유지하기 위한 재난대비 모의훈련을 실시했다.

·[병원] 삼성서울, 네팔 첫 간이식술 성공

삼성서울 장기이식센터 간이식술팀이 지난해 12월 네팔 의료진과 공동으로 네팔 첫번째 간이식술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병원] 해외 심장병어린이수술 1,400명째

심장전문병원인 세종병원(이사장 박진식)이 2월 8일 해외심장병어린이수술 1,400례 행사를 가졌다.

·[병원] 서울아산 만성척수손상환자 맞춤 줄기세포치료제 전임상

줄기세포의 생존율이 떨어지는 단점을 극복한 '스마트줄기세포' 치료제의 전임상시험이 서울아산병원에서 시작됐다.

·[병원] 3D 프린터로 심근경색 줄기세포치료 기술 개발

국내 대학 병원과 기계공학 공동 교수연구팀이 3D 프린팅을 이용하여 죽은 심장세포를 재생시키는 새로운 줄기세포 치료기술을 개발하는데 성공했다.

·[병원] 휴대폰 배경화면이 체중감량 효과↑

휴대폰 배경화면에 날씬한 몸매의 연예인 사진을 올리면 체중감량 효과가 높아진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병원] 예약부터 수납까지 스마트폰으로

대전선병원이 2월 7일부터 진료 예약부터 수납까지 스마트폰으로 해결할 수 있는 모바일 어플리케이션(앱) 스마트 헬스케어 서비스를 중부권 최초로 시작한다.

·[병원] 서울대어린이병원 모야모야병원 수술 1천명 돌파

서울대어린이병원이 지난 달 모야모야병 수술 건수 1천례를 돌파했다.

·[병원] 간 기증자 간절제술에는 복강경이 대세

복강경을 이용한 간기증자의 절제술에서 복강경이 대세로 자리잡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병원] 강북힘찬병원, 비절개 연골재생술 카티스템 성공

강북힘찬병원 권혁남 원장은이 무릎연골 손상 부위에 절개없이 제대혈 유래 줄기세포인 ‘카티스템’을 도포하는 연골재생술에 성공했다.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최근 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배너광고안내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주)메디칼뉴스 서울특별시 성동구 마조로5길 6 (행당동) ㅣ Tel 02-2295-0431~2, 02-2299-0203 ㅣ Fax 02-2299-0050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0990 ㅣ 등록일자 2009년 10월 16일 ㅣ 발행ㆍ편집인 : 김기중 ㅣ 주간ㆍ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기중 ㅣ 발행일자 2009년 10월 16일
창간 1974년 4월 9일 Copyright 2009 메디칼트리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ical-tribun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