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약경제] 미FDA, 키트루다 다발성골수종 임상 중단

미FDA가 면역항암제 키트루다(성분명 펨브롤리주맙)에 대한 3가지 약물병용 임상시험을 중단시켰다.

·[의약경제] 국내의약품 시장규모 첫 20조원대 돌입

지난해 국내 의약품 시장 규모가 21조 7천여억원으로 처음으로 20조원대를 돌파했다.

·[의약경제] 당뇨약 '제미글로' 월 처방액 60억 돌파

국내에서 개발된 DPP-4억제제 계열 당뇨치료제 '제미글로'(성분명 제미글립틴)가 월 처방액 60억원을 돌파했다.

·[의약경제] 릴리 류마티스관절염약 '올루미안트' 日 승인

릴리社의 류마티스관절염치료제 올루미안트(Olumiant, baricitinib)가 일본 후생노동성으로부터 발매승인을 획득했다.

·[의약경제] 부광약품 투자 美제약사 나스닥 상장

부광약품이 2015년 부터 투자해 온 미국 울트라희귀의약품개발 제약사인 에이서 테라퓨틱스(Acer Therapeutics)가 미국 나스닥 상장사인 오펙사 테라퓨틱스(Opexa Therapeutics)와 합병되면서 77%의 주가상승 효과를 입었다.

·[의약경제] 서울제약 오송cGMP공장 확장 이전

서울제약이 경기도 시화공장 생산시설을 청주 오송공장으로 확장 이전했다.

·[의약경제] 일양 '놀텍' H.pylori제균 적응증 추가

항궤양제 놀텍(성분명 일라프라졸)이 적응증을 추가했다.

·[의약경제] 류마티스관절염약 '젤잔즈' 보험급여 확대

한국화이자의 류마티스관절염치료제 젤잔스(성분명 토파시티닙)의 건강보험 급여 기준이 이달 1일부터 확대됐다.

·[의약경제] 바이넥스, 中과 잇달아 의약품합작법인 설립

바이넥스가 중국 드래곤팜(Dragonfarm)과 중국 합작법인 설립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지난 5월 칭화동방그룹과의 합작법인 설립 발표에 이어 2번째다.

·[의약경제] 종근당 이상지혈증치료제 개발에 '순풍'

종근당이 개발 중인 CETP억제제계열 이상지혈증억제제(CKD-519)의 글로벌 신약 기대감이 최근 높아졌다.

·[의약경제] 셀트리온 바이오시밀러 ‘트룩시마’ 美 품목허가 접수완료

셀트리온의 바이오시밀러 트룩시마(성분명: 리툭시맙)가 미식품의약품국(FDA)의 바이오의약품 품목허가를 신청했다.

·[의약경제] 보건산업 수출액 102억 달러, 첫 흑자달성

지난해 우리나라 보건산업 수출액이 100억달러를 돌파해 사상 최초로 무역수지 흑자를 달성했다.

·[의약경제] 릴리 연조직육종치료제 '라트루보' NICE 급여 권고

영국국립임상보건연구원(NICE) 진행성 연조직 육종 치료제 라트루보(성분명: 올라라투맙)의 보험급여를 권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의약경제] 바이엘 ‘스티바가’ 간세포암종 日 승인

바이엘의 경구용 항암제 '스티바가'가 일본 후생노동성으로부터 간암치료제로 적응증을 획득했다.

·[의약경제] 일양 항궤양제 '놀텍' 캄보디아 수출

일양약품(대표 김동연)이 개발한 역류성 식도염 치료제 놀텍(성분명 : 일라프라졸)을 캄보디아에 첫 수출한다.

·[의약경제] 제약산업 고용증가율 제조업의 2배 이상

제약산업의 인력 고용증가율이 제조업의 2배 이상이라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의약경제] 일동, 표적항암제 물질 1상임상 승인

일동제약이 표적항암제 후보물질 IDX-1197에 대한 임상1상시험에 금년 하반기에 돌입한다.

·[의약경제] 서울제약 사드장벽 넘어 中 수출

[메디칼트리뷴 김준호 기자] 서울제약(대표 김정호)이 중국에 지난해 회사 매출의 2배에 이르는 물량을 수출한다.서울제약은 22일 중국 GHC사에 타다라필 성분의 필름형 발기부전치료제를 1,100억원어치 수출한다고 발표했다.공급방식은 10mg, 20mg

·[의약경제] JW중외 '악템라' 류마티스관절염 최다 처방

JW중외제약의 인터루킨-6 수용체 억제제 악템라(성분명 토실리주맙)가 류마티스관절염 최다 처방 생물학적 제제로 확인됐다.

·[의약경제] 머크, 호주서 CRISPR 기술 특허

머크가 진핵세포 염색체에 CRISPR를 이용하여 유전자를 삽입하는 기술과 관련하여 호주에서 특허를 받았다고 14일 발표했다.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최근 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배너광고안내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주)메디칼뉴스 서울특별시 성동구 마조로5길 6 (행당동) ㅣ Tel 02-2295-0431~2, 02-2299-0203 ㅣ Fax 02-2299-0050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0990 ㅣ 등록일자 2009년 10월 16일 ㅣ 발행ㆍ편집인 : 김기중 ㅣ 주간ㆍ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기중 ㅣ 발행일자 2009년 10월 16일
창간 1974년 4월 9일 Copyright 2009 메디칼트리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ical-tribun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