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산소운동하면 아토피피부염 억제
유산소운동하면 아토피피부염 억제
  • 김준호 기자
  • 승인 2020.11.24 11: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적당한 유산소운동이 아토피피부염을 완화시킨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고려대의대 알레르기면역연구소와 고대안암병원 천식환경보건센터(소장 및 센터장 유영) 연구팀은 알레르기 진행 첫 단계의 아토피피부염 유사반응을 보인 쥐를 이용해 유산소운동의 효과를 연구해 피부학 국제학술지 Experimental Dermatology에 발표했다.

유산소 운동은 스트레스억제, 심폐기능개선 등에 효과적이라고 알려져 있지만 아토피피부염 등 알레르기성 질환도 개선할 수 있는지는 잘 알려져 있지 않고, 관련 메커니즘도 명확하지 않다.

연구팀은 적당한 강도의 유산소 운동이 알레르기성 염증을 조절해 알레르기 증상을 완화시킨다는 가설 하에 연구를 시작했다.

동물모델을 비운동군과 중강도 운동인 분당 16m 속도의 트레드밀 하루 30분 운동군, 하루 10분씩 3회 운동군으로 나누었다. 총 9일간 관찰한 결과, 2개의 운동군에서  피부염증 증상, 표피 및 진피의 두께, 호산구 침투가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면역글로불린(lgE), 면역세포를 염증 부위로 끌어들이는 유인물질 MCP‐1, 알레르기 질환이 심해질수록 발현량이 증가하는 MDC 단백질 모두 감소했다.

연구팀은 "이번 연구결과 중강도 이하의 적절한 유산소운동은 아토피피부염을 유의하게 줄일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며 "향후 추가 연구를 통해 아토피피부염 상태와 컨디션에 맞는 적절한 유산소운동으로 증상을 완화시키는 방법을 마련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그림. 알레르기 동물모델에서 운동강도 별 피부염증의 변화
그림. 알레르기 동물모델에서 운동강도 별 피부염증의 변화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