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약] "제약산업은 국민산업, R&D투자만이 살 길"

한국제약바이오협회 원희목 회장이 제약산업의 정의를 국민산업이라고 밝혔다.

·[제약] 녹십자 “사랑의 헌혈”

녹십자가 3월 13일 경기도 용인 본사에서 임직원 180여명이 동참한 ‘사랑의 헌혈’ 행사를 가졌다.

·[제약] 한미약품 대표이사 투톱 체제로

지난해 늑장공시와 미공개정보 관리부실, 라이센싱 계약 반환 등으로 다사다난한 한해를 보낸 한미가 공동대표이사 투톱 시스템을 도입했다.

·[제약] 한미 임직원 미공개정보 활용 원천 차단

한미약품의 최근 임직원의 미공개 정보 활용에 따른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해 정보 활용을 원천 차단하기로 했다.

·[제약] 일동제약 프로바이오틱스 '지큐랩' 리뉴얼

일동제약(대표 윤웅섭)이 자사의 프로바이오틱스 브랜드 ‘지큐랩(건강기능식품)’을 리뉴얼했다고 밝혔다.

·[제약] 한미약품 신약 HM71224은 '포셀티닙'

한미약품(대표이사 이관순)이 개발한 면역질환치료 신약 ‘HM71224(프로젝트명)’의 성분명이 ‘포셀티닙(poseltinib)’으로 결정됐다.

·[제약] 면역항암제 옵디보 두경부암에 승인, 日후생노동성

일본후생노동성이 3일 면역항암제 옵디보(성분명 니볼루맙)의 적응증으로 재발 또는 원격전이가 있는 두경부암을 승인했다.

·[제약] 제약協 원희목 회장 취임 "소중한 가치는 변화"

한국제약협회 21대 회장에 원희목 전 국회의원이 취임했다.

·[제약] 동화약품, 젠자임코리아 유착방지제 독점판매

동화약품(회장 윤도준)이 사노피 그룹의 스페셜티케어사업 부문인 주식회사 젠자임 코리아(대표: 박희경)와 세프라필름의 국내독점 유통 및 판매 계약을 체결했다.

·[제약] "초심 잃지 않고, 도전 멈추지 않을 것"

바이오시밀러 램시마로 유명한 셀트리온그룹이 27일 창립 15주년(26일)을 맞아 서울 하얏트호텔에서 기념식을 개최했다.

·[제약] 제약협회 임원 선출방식 변경 등 정관 개정

한국제약협회가 이사장과 부이사장단 및 회장 등 상근임원 선출에 관한 정관개정을 정기총회에서 통과시켰다.

·[제약] 제약협회장에 원희목 前국회의원 선임

한국제약협회 차기회장으로 원희목 전 국회의원이 선임됐다. 아울러 협회 부이사장단에는 백승호 회장, 안국약품 어진 부회장, 일동제약 윤웅섭 사장이 선출됐다.

·[제약] 머크, 영진약품과 글루코파지 & 콩코르 공동 프로모션

한국 머크는 영진약품과 '글루코파지/글루코파지 XR' 와 '콩코르'에 대한 국내 영업 공동 프로모션 계약을 13일 체결했다.

·[제약] 한국화이자 '엔브렐마이클릭펜주' 시판 허가

한국화이자제약 류마티스 질환 치료제 엔브렐(성분명: 에타너셉트)의 펜 타입 제형인 ‘엔브렐마이클릭펜주50mg’의 시판 허가를 획득했다.

·[제약] GSK 대상포진치료제 ‘발트렉스정’ 직판

GSK(사장 홍유석)가 2017년 1월부터 자사의 대상포진치료제 ‘발트렉스정’ (10정, 42정)을 직접 판매한다.

·[제약] 美·유럽 시판허가 국내의약품 총 12개

미국과 유럽에서 시판허가를 받은 국내 의약품이 올해 2품목이 추가되면서 지금까지 총 12품목으로 늘어났다.

·[제약] 사노피아벤티스 코리아 노사 임금 합의

㈜사노피-아벤티스 코리아가 2016년·2017년 임금협상을 마무리 지었다.

·[제약] 제약協, 부이사장단 추가 · 회장 연임 제한案

한국제약협회가 정기총회를 앞두고 정관 개정안과 부이사장단 충원안을 준비 중이다.

·[제약] 자궁경부암 백신 ‘가다실9’ 2회 접종 승인

한국MSD는 자사의 9가 자궁경부암 백신 가다실9이 지난 19일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만 9세~14세 소아청소년을 대상으로 2회 접종을 승인 받았다고 밝혔다.

·[제약] 국제약품, 美 혈당측정 검사지 국내 판매

국제약품이 미FDA 승인을 획득한 혈당 스트립 ‘GenUltimate Test Strips'을 한국내 독점 수입하여 국내에 판매하는 공급계약을 체결했다.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최근 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배너광고안내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주)메디칼뉴스 서울특별시 성동구 마조로5길 6 (행당동) ㅣ Tel 02-2295-0431~2, 02-2299-0203 ㅣ Fax 02-2299-0050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0990 ㅣ 등록일자 2009년 10월 16일 ㅣ 발행ㆍ편집인 : 김기중 ㅣ 주간ㆍ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기중 ㅣ 발행일자 2009년 10월 16일
창간 1974년 4월 9일 Copyright 2009 메디칼트리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ical-tribun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