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호협회 "간무협과 상생협력 방안 찾겠다"
간호협회 "간무협과 상생협력 방안 찾겠다"
  • 김준호 기자
  • 승인 2019.07.19 18: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간호협회가 19일 간호조무사협회와 상생 협력의 방안을 찾겠다는 뜻을 밝혔다. 

간호협회는 지난 18일 오후 국회 정론관 기자회견에서 간호협회와 간무협 갈등의 본질은 배제와 차별에서 비롯된 것이라는 간무협의 주장에 대해 “간호사와 간호조무사는 간호업무를 하는 직종”이라며 “두 직역이 갈등관계로 가면 결국 그 피해는 국민 몫이란 사실을 깨달아야 한다”고 경고했다.

간호협회는 "간호사와 간호조무사 처우개선을 방해하는 것은 오히려 자영업 의사들로, 현 간호조무사단체는 이들을 대변하고 있다"고 지적하기도 했다.

지금까지 이들의 시장논리에 밀려 간호사보다는 간호조무사로 손쉽게 대체하는 방향으로 간호 관련 정책이 왜곡되어 전개돼 오면서 두 직역 모두 처우는 개선되지 못한 채 열악한 환경에 노출돼 왔다는게 간호협회의 주장이다.

그러면서 간호업무를 하는 직종인 간호사와 간호조무사가 각각 별도의 법정단체를 만들어 대립하고 갈등하기 보다는 상생협력 방안을 찾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