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암제 더발루맙 소세포폐암 1차 약물 적응증 추가
항암제 더발루맙 소세포폐암 1차 약물 적응증 추가
  • 김준호 기자
  • 승인 2020.06.18 1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항암제 더발루맙(상품명 임핀지, 아스트라제네카)가 소세포폐암 1차 약물로 적응증을 추가했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지난 8일 확장병기 소세포폐암환자 1차 치료제 항암화학요법과 더발루맙의 병용요법을 승인했다.

소세포폐암에 더발루맙을 승인한 국가는 한국을 비롯해 싱가포르, 미국 등 3곳이다.

이번 승인은 3상 임상시험 CASPIAN 결과에 근거했다. 확장 병기 소세포폐암 환자를 대상으로 전세계 22개국에서 진행된 이 시험에서 항암화학요법(에토포시드와 카보플라틴 또는 시스플라틴)과 더발루맙 병용투여군은 화학요법 후 방사선조사군에 비해 전체 생존기간이 유의하게 연장된 것으로 나타났다(중앙치 13개월 대 2.7개월)

병용군의 사망위험은 27% 낮았으며, 무진행 생존기간, 객관적반응률도 향상됐다. 또한 중등도~중증 이상의 이상반응 발생률도 별 차이가 없었고(61.5% 대 62.4%), 치료 중단율도 같았다(모두 9.4%).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