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에 좋다는 루테인, 대장암 예방
눈에 좋다는 루테인, 대장암 예방
  • 김준호 기자
  • 승인 2019.04.18 10: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눈에 좋다는 루테인과 지아잔틴에 대장암 예방효과가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국립암센터 국제암대학원대학교(총장 이은숙) 김정선 교수와 김지미 대학원생(박사 과정) 연구팀은 식품으로 섭취한 루테인·지아잔틴과 대장암의 관련성을 국제학술지 사이언티픽 리포트(Scientific Reports)에 발표했다.

루테인·지아잔틴은 항산화기능을 가진 색소 물질로 어두운 녹황색채소(시금치, 상추, 브로콜리 등)와 달걀노른자에 많이 들어있다. 

주로 퇴행성 눈질환인 황반변성과 백내장 예방에 도움을 준다고 알려져 있으며, 최근에는 유방암, 폐암 등의 발생률과 관련한 연구도 진행 중이다.

이번 연구 대상자는 대장암환자 700명. 이들의 DNA 샘플과 식습관 및 식이섭취 데이터를 이용해 루테인·지아잔틴 하루 섭취량에 따라 4분위로 나누고 일반인 1,400명(대조군)과 비교했다.

그 결과, 섭취량 최대군(4.35mg)은 최저군(1.95mg)에 비해 대장암 발생률이 약 75%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상대 위험 0.25, 95% 신뢰구간 0.18~0.36). 루테인·지아잔틴 4.35mg은 시금치(약 36g), 상추(약 250g), 브로콜리(약 310g)에 들어있다.

또한 생체 내 마이크로RNA 생산에 중요한 다이서 유전자의 분석에서는 A대립유전자 보다 G대립유전자가 많은 경우 대장암 발생률이 68%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직장암 발생률은 76%나 낮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