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바에피스 휴미라바이오시밀러 '임랄디' 유럽 판매
삼바에피스 휴미라바이오시밀러 '임랄디' 유럽 판매
  • 김준호 기자
  • 승인 2018.10.17 1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바이오에피스가 휴미라(성분명 아달리무맙)의 바이오시밀러 임랄디를 유럽에 판매한다.

삼바에피스는 17일(현지시간) 임랄디(프로젝트명 SB5)를 유럽에 출시했다고 밝혔다. 임랄디 유럽승인은 2016년 베네팔리(엔브렐)와 플락사비(레미케이드), 2018년에는 온트루잔트(허셉틴) 등에 이어 네번째다. 

휴미라는 미국 애브비가 개발한 자가면역질환(Anti TNF-α) 치료제로 2017년 글로벌 매출액이 약 20조원(184억 2,700만달러)로 전세계 1위다. 

인체에 필요한 기능을 가진 효소와 항체 생성법을 밝혀낸 공로로 올해 노벨화학상을 받은 미국 미주리대 조지 스미스 교수 등 3명이 개발해낸 약물이기도 하다.

임랄디의 유럽 판매허가는 지난해 8월 승인됐으며 올해 4월에는 애브비와 특허분쟁을 끝내고 라이센스 계약을 맺었다.

임랄디의 적응증은 류마티스관절염, 건선, 크론병, 궤양성 대장염 등이며 17일부터 영국, 프랑스, 독일, 스페인, 이탈리아 등 주요 국가를 시작으로 순차적으로 유럽에 출시될 계획이다. 현지 판매는 마케팅 파트너사인 바이오젠(Biogen)이 담당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