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오시밀러 항암제 '삼페넷' 국내 첫 출시
바이오시밀러 항암제 '삼페넷' 국내 첫 출시
  • 김준호 기자
  • 승인 2018.03.05 09: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리지널 허셉틴 보다 저렴한 약가

바이오시밀러 항암제 '삼페넷'이 5일 국내에 첫 출시됐다.

삼페넷은 오리지널 항암제 허셉틴(성분명 트라스트주맙)의 바이오시밀러로 삼성바이오에피스가 개발해 지난해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시판허가를 받았다.

적응증은 허셉틴과 마찬가지로 초기 및 전이성 유방암, 전이성 위암이다. 허셉틴의 지난해 글로벌 매출액은 약 8조원에 달한다. 

삼페넷 국내 판매를 담당하는 대웅제약은 마케팅 전략과 저렴한 가격(보험약가)을 앞세워 대형품목으로 키울 계획이다. 샴페넷의 보험약가는 허셉틴 보다 29.5% 낮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