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마티스관절염에 줄기세포치료 안정성 입증
류마티스관절염에 줄기세포치료 안정성 입증
  • 김형원 기자
  • 승인 2018.08.20 08: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류마티스관절염에 대한 줄기세포치료의 안정성이 입증됐다.

서울대학교병원운영 서울특별시보라매병원 류마티스내과 신기철 교수팀은 류마티스관절염에 대한 제대혈 유래 중간엽 줄기세포 치료제의 안정성 임상시험 결과를 줄기세포 중개의학(STEM CELL TRANSLATIONAL MEDICINE)에 발표했다.

연구대상자는 기존 류마티스관절염 치료요법 적용 이후에도 중등도의 질병활성도를 보이는 환자 9명. 이들에게  1회 정맥 내 투여방식으로 총 3가지 세포수(저용량 2.5x107, 중용량 5x107, 고용량 1x108)를 각각 3명의 환자에게 투여했다.

그 결과, 중대한 이상반응은 없었으며 질환 활성도 평가 기준인 DAS28이 평균 1.6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고용량 투여군에서 염증성 사이토카인인 TNF-α 및 IL-1β, IL-6, IL-8까지 혈액에서 현저하게 떨어진다는 사실도 확인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