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ST '슈가논' 美시장 진출
동아ST '슈가논' 美시장 진출
  • 김준호 기자
  • 승인 2016.04.11 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아ST가 자체 개발한 DPP-4억제제 계열의 당뇨병치료제 슈가논(성분명 에보글립틴)이 미국 시장에 진출한다. 당뇨병치료제가 아니라 비알코올성지방간치료제 자격이다.

동아ST는 11일 용두동 본사에서 미국 토비라사와 글로벌 라이센싱 아웃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계약으로 동아ST는 6,150만 달러를 받으며, 원료도 수출한다. 아울러 글로벌 판매 금액에 대한 로열티도 받게 된다.

토비라는 이 약물에 대한 미국, 캐나다, 유럽, 호주 지역에 대한 개발 및 판매권리를 갖게 된다. 이 회사는 현재 자체 개발 중인 비알코올성지방간치료제 세니크리비록과 에보글립틴의 병합제제를 개발 중이며 판매 시 동아ST는 별도의 추가 비용을 받게 된다.

에보글립틴은 지난 2008년 보건복지부 혁신신약연구과제로 선정되어, 2008년 5월부터 2년간 보건복지부로부터 지원을 받아 동아에스티가 자체 개발한 DPP-4 저해기전의 당뇨병치료제다.

혈당 조절이 우수하고 신장장애 환자도 용량 조절 없이 복용 가능한 약물이며, 올해 3월 ‘슈가논’이라는 제품명으로 국내에 출시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