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르몬피임제 자살위험↑...피임패치 최고
호르몬피임제 자살위험↑...피임패치 최고
  • 박지영 기자
  • 승인 2018.05.17 09: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호르몬제제 피임법이 자살 위험을 높인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덴마크 코펜하겐대학 연구팀은 정신질환 경험이나 항우울제 및 호르몬피입법 사용경험이 없는 15세 이상 덴마크 여성을 대상으로 호르몬피임법과 자살의 관련성을 분석해 미국정신과학저널에 발표했다.

대상자 총 50만명(평균 21세)을 평균 8.3년간 추적관찰하는 동안 첫 자살기도는 7천건, 자살은 71건이 발생했다. 현재 및 최근 호르몬피임법 비사용자 대비 사용자의 상대 위험은 자살기도의 경우 1.97, 자살은 3.08이었다. 

피임법 별 자살기도 추정 위험은 복합 경구피임제 1.91, 경구피임제 2.29, 질링 2.58, 피임패치가 3.28이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