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월 말부터 AZ백신 접종, 요양시설·의료진 우선
2월 말부터 AZ백신 접종, 요양시설·의료진 우선
  • 김준호 기자
  • 승인 2021.01.28 1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질병청 4개 분기로 나누어 실시
9월까지 전 국민 대상 1차 접종
11월까지 집단면역 형성 추진

질병관리청이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백신을 오는 2월부터 시작하며 총 4개 분기로 나누어 순차적으로 실시한다고 28일 발표했다. 9월까지 전 국민에 1차 접종을 마치고 11월까지는 집단면역을 형성한다는 계획이다.

질병청은 사망자 최소화, 지역사회 전파 차단을 최우선으로 고려했으며 예방접종전문위원회(감염병, 예방의학, 면역학 전문가 등으로 구성) 심의를 거쳐 예방접종 순서를 확정했다고 설명했다.

분기 별 접종대상자는 1분기의 경우 요양병원과 노인의료복지시설, 고위험의료기관 종사자다. 2분기는 65세 이상, 의료기관·재가노인복지시설 종사자, 3분기에는 만성질환자, 19~64세 성인, 4분기에는 2차 접종자, 미접종자 등이다[].

표. 대상군 별 접종시작 시기(안)*접종순서를 고려하되 백신 도입물량 확대 등을 감안하여 효과적인 전국민 접종 방법 검토‧추진
표. 대상군 별 접종시작 시기(안)
*접종순서를 고려하되 백신 도입물량 확대 등을 감안하여 효과적인 전국민 접종 방법 검토‧추진

1분기 접종의 경우 코로나19 환자를 치료하는 의료진부터 접종하는 만큼 국립중앙의료원(중앙감염병전문병원)에 마련된 중앙 예방접종센터에서 수도권 소재 의료기관 의료진 중심으로 예방접종을 시행한다. 

이후 3개 권역 별 거점 예방접종센터로 확대한다. 요양병원 및 요양시설 입원(입소)자와 종사자의 경우 의료기관에서 자체 예방접종하되 거동이 불편한 입소자의 경우 방문 접종한다.

백신의 종류는 1분기에는 아스트라제네카, 얀센과 모더나는 2분기부터, 화이자는 3분기 부터 접종이 시작된다. 1분기 부터 코박스 퍼실리티를 통해 공급되는 백신은 화이자와 아스트라제네카 제품으로 공급시기와 물량은 아직 결정되지 않은 상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