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메드 오송공장 '미생물오염' 주사제조시설 생산중단
유니메드 오송공장 '미생물오염' 주사제조시설 생산중단
  • 메디칼트리뷴
  • 승인 2020.12.24 1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생물 오염가능성 관련제품 5개 제조·판매 중지
유유제약서 수탁제조 마빌큐주도 대상에 포함

유니메드제약 오송공장의 주사제 제조시설이 생산 중단 조치가 내려졌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충북 오송의 유니메드제약㈜ 주사제 제조시설 점검 결과, 미생물 오염 가능성을 확인하고 관련 5개 품목에 대해 잠정 제조‧판매(처방·사용 포함)를 중지했다고 24일 밝혔다.

5개 제품에는 유니메드제약 유니알 15mg, 히알론디스포주, 유닐론디스포주, 유니본주를 비롯해 유유제약에 수탁받아 제조하는 마빌큐주(이반드로산나트륨 수화물)도 포함됐다.

표. 유니메드 오송공장 주사제조시설 생산품목(식약처)1)기 조치 품목 2)수탁제조 품목
표. 유니메드 오송공장 주사제조시설 생산품목(식약처)1)기 조치 품목 2)수탁제조 품목

무균조작 주사제(3개 품목)에 대해서는 전 제조번호를 대상으로 회수 조치했다. 이번 점검은 지난 11일 유니알주15밀리그람(히알루론산나트륨)의 품질(무균시험) 부적합 확인에 따른 것이다.

식약처는 의‧약사 등 전문가에게 해당 제품을 다른 대체 의약품으로 전환하고, 제품 회수가 적절히 수행될 수 있도록 협조 요청하고 안전성 속보를 의‧약사 및 소비자 등에게 배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