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케미칼 혈우병치료제 '앱스틸라' 濠 시판
SK케미칼 혈우병치료제 '앱스틸라' 濠 시판
  • 김준호 기자
  • 승인 2017.04.23 1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 유럽, 캐나다 이어 4번째

[메디칼트리뷴 김준호 기자]   SK케미칼(사장 박만훈)의  바이오 혈우병치료제 앱스틸라(AFSTYLA)가 호주에 시판된다. 회사는 23일 앱스틸라가 호주 식약처(TGA)로부터 최종 시판 허가를 받았다고 밝혔다.

SK케미칼이 자체 기술로 개발해 2009년 다국적제약사 CSL사에 기술 수출했으며 지난해 5월 미국식품의약국(FDA)에 이어 유럽, 캐나다에서도 시판 승인을 받았다. 현재 스위스와 일본은 허가심사 중이다.

앱스틸라는 단일 사슬형 분자구조(single-chain product)를 가진 혈액응고 제8인자이다. 기존 혈우병치료제는 분리된 2개의 단백질이 연합된 형태였지만 앱스틸라는 2개 단백질을 하나로 완전 결합시켜 안정성을 획기적으로 개선시켰다는 평가다.

주 2회 복용으로도 지속적인 출혈 관리 효과를 볼 수 있다는게 회사측의 설명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