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쏘시오계열 에스티팜 코로나19백신 개발 나서
동아쏘시오계열 에스티팜 코로나19백신 개발 나서
  • 김준호 기자
  • 승인 2021.04.08 11: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네반트 사이언스로부터 mRNA백신 필수기술 도입
계약금 및 상업화 등 총 라이센스 비용 최대 1,496억원

동아쏘시오그룹 계열 에스티팜이 mRNA방식의 코로나19 백신 개발에 나섰다.

회사는 제네반트 사이언스(Genevant Science)와 COVID-19 mRNA 백신 개발 및 상업화에 필수적인 LNP(지질 나노 입자) 약물 전달체 기술 도입에 관한 비독점적 라이선스 계약을 체결했다고 8일 밝혔다.

코로나19 mRNA 백신은 화이자와 모더나 백신과 동일한 방식으로 스파이크(돌기) 단백질이라는 무해한 조각을 만들도록 세포에 지시해 감염을 차단한다.

한국, 일본 등 아시아 12개국에서 제네반트의 LNP 약물 전달체 기술을 이용해 COVID-19 mRNA 백신을 직접 개발하고 생산할 수 있는 권리를 갖는다는 내용이다.

계약금과 기술이전, 백신 개발 및 상업화에 따른 마일스톤 등을 포함한 라이센스 비용은 최대 1억 3,375만 달러(약 1,496억 원)를 지급한다.

에스티팜에 따르면 제네반트의 LNP 약물 전달체 기술은 안전성과 유효성이 임상으로 검증된 만큼 개발 및 상용화를 신속하게 추진할 수 있다.

한편 에스티팜은 mRNA 합성과 항체 생성에 중요 핵심 기술인 5프라임-캡핑(5’-Capping) 기술과 LNP 약물 전달체 기술을 국내 유일하게 확보해 국내 특허 출원을 마치고 해외 특허도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