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마티스관절염치료제 오렌시아 국내출시 10주년
류마티스관절염치료제 오렌시아 국내출시 10주년
  • 김준호 기자
  • 승인 2020.11.13 11: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BMS 6~7일 온오프라인 TOAST 심포지엄 진행

한국BMS제약(대표이사: 김진영)이 11월 6일부터 양일간 TOAST(Tenth Anniversary Of Abatasept Symposium Toward The Future) 심포지엄(웨스틴 조선호텔)을 개최했다.

이 심포지엄은 류마티스관절염(RA) 치료제 오렌시아(성분명 아바타셉트)의 국내 출시 10주년 기념과 함께 국내 최신지견과 리얼월드데이터 및 치료 고려사항을 공유하기 위해 온오프라인으로 진행됐다.

6일 첫째날에는 실제 환자 사례(real world)에서 확인한 RA 치료 효과와 안전성 균형을 주제로 충남의대 심승철 교수가 좌장을 맡은 가운데 제주의대 강병주 교수가 RA환자에서의 생물학적제제 치료 시의 치료 지속성과 관련된 리얼월드 분석 데이터를 발표했다. 

이어 경상의대 천윤홍 교수는 65세 이상 환자에 대한 약물의 효능과 안전성을 분석 발표했다. 일본 츠쿠바의대 이사오 마츠모토 교수는 일본 내 간질성 폐질환을 동반한 간질성 폐질환(RA-ILD) 환자에서의 생물학적제제 사용 데이터를 소개했다.

7일에는 고려의대 이영호 교수가 좌장을 맡은 가운데 경희의대 이연아 교수가 심혈관 질환, 간질성 폐질환 등의 동반질환이 있는 류마티스 관절염 환자 치료와 관리법을 발표했다.

울산의대 홍석찬 교수는 RA 치료 중의 감염 등에 대한 주의 사항을, 경희의대 송란 교수는 환자의 신체적 특성, 자가항체 유무, 단독요법 선택, 약제 순응도 등 다양한 환자 관련 고려 사항을 강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