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코올중독 진료증가율 20대 최고, 10대 여성 59% 급증
알코올중독 진료증가율 20대 최고, 10대 여성 59% 급증
  • 김준호 기자
  • 승인 2020.10.08 16: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서영석 의원 2015~2019년 현황 분석

국내 알코올중독질환 관련 진료는 전체적으로는 줄었지만 30대 이하에서는 크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더불어민주당 서영석 의원이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받은 자료에 따르면 최근 5년간(2015~2019) 알코올중독질환 관련 진료환자가 30대 미만에서 3만 8,175명으로 집계됐다. 전체 35만 9,288명의 10.6%지만 전체 환자 수가 감소하는 추세임을 감안하면 적지않은 수준이다.

성별로는 남성은 6.4% 줄어든 반면 여성은 11.1% 늘었으며 매년 증가했다. 20세 미만에서는 28.8% 늘었으며 증가율은 남성이 10.2%인데 비해 여성은 58.8%로 큰 차이를 보였다.

증가율을 연령대 별로 보면 20대가 34.6%로 가장 높고, 이어 80세 이상, 20세 미만 순이었다. 지역 별로는 세종이 136.7%로 가장 높고, 이어 울산, 강원 순이었다. 2015년 대비 2019년 알콜중독 환자가 증가한 지역은 17개 시도 중 인천, 광주, 울산, 강원, 제주, 세종 등 6개 지역이었다.

표.2015~2019 알콜중독질환 관련 진료현황(연도별·성별·연령대별, 단위 명, %)
표.2015~2019 알콜중독질환 관련 진료현황(연도별·성별·연령대별, 단위 명,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