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태원클럽발 확진자 18명 늘어 총 119명
이태원클럽발 확진자 18명 늘어 총 119명
  • 김준호 기자
  • 승인 2020.05.13 14: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태원클럽발 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계속 늘고 있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13일 정례브리핑에서 이태원클럽 관련 확진자가 어제보다 18명 늘어난 119명으로 늘었다고 밝혔다.

신규 클럽 관련자는 방문자 8명, 확진자 접촉자 10명이다. 누적 확진자의 지역 별 분포는 서울 69명, 경기 23명, 인천 15명, 충북 5명, 부산 4명, 전북과 경남,  제주 각 1명이다.

감염경로 별로는 이태원 클럽 방문자 76명이며 가족, 지인, 동료 등 접촉자는 43명이다. 연령 별로는 19세 이하 11명, 20대 73명, 30대 23명, 40대 6명, 50대 3명, 60세 이상 3명이다. 남자가 102명, 여자가 17명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