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재수술 및 코성형 시 보형물 포함 수술계획이 우선
코재수술 및 코성형 시 보형물 포함 수술계획이 우선
  • 메디칼트리뷴
  • 승인 2020.04.24 16: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연스럽지 못한 코성형은 거울을 볼 때 마다 스트레스와 함께 대인기피증까지 생길 수도 있다. 처음 자신이 생각한 콧대의 높이나 코끝의 각도가 누가 봐도 너무 인위적인 코성형이될 수 있기 때문이다.

성형외과 가격할인과 이벤트로 활발히 시행되는 코성형은 수술 후, 얼마 있지 않다가 코재수술로 이어지는 경우가 상대적으로 많은 편이다. 이 같은 이유로는 구축현상 등 부작용뿐만 아니라 기대에 못 미치는 만족감 하락에 따른 재수술이가장높다.

더아이언성형외과 서인수원장[사진]은 “코성형,혹은 코재수술계획을 세울 때,본인 이미지가 어울리는 즉, 얼굴형에 맞는 코의 전체길이를 비롯해 콧끝의 각도, 콧구멍(비공)의 모양 등을 고려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서 원장에 따르면 일반적으로 콧구멍 사이(비주)와 콧구멍(비공)이 짝짝이가 되는 경우는 무리하게 코를 높이기만 하려는 잘못된 실리콘보형물의 삽입수술이 원인이 될 수 있다. 이 같은 성형은 콧대와 코끝은 살리지만 콧구멍 사이(비주)와 콧구멍(비공)의 모양은 보기 싫게 자리를 잡는 경우가 있기 때문에 수술진행 중에도 집도의는 그 부분에 각별히 신경 써야 한다는 것이다.

위와 같은 부분은 수술도중 “콧볼축소”라고하는 수술을 병행하여 진행하는데, 우리가 흔히 알고있는 얼굴리프팅에 쓰이는 엘라스틱꿈실을 아주 적게 사용하여 보정수술을 한다.콧볼에엘라스틱꿈실을 사용하게 되면 보다 자연스러운 콧구멍 사이(비주)와 콧구멍(비공)모양을 잡아 줄 수 있다.

반면에,기성품으로 제작된 인공보형물만삽입하는 코성형을 진행할 경우, 위의 도연씨처럼 시간이 경과할수록 이물반응이나 거부반응이 생길 우려가 있으며 인위적인 티가 비교적 많이 날 수 있다는 단점이 있다.

서 원장은 “코성형 과정에서 3D프린팅보형물과 귀연골 혹은 엘라스틱꿈을복합적으로 사용해 수술을 진행할 경우, 인체 거부감을 최소화할 수 있으며, 외부의 충격이나 그 밖의 염증과 부작용이 거의 없는 편”이라면서 “특히 콧볼이 넓은코의 경우 엘라스틱꿈의 특수 밴드를 사용해 안면부의 움직임이 좀 더 자연스럽게 보일 수 있도록 도움을 주고 콧구멍 사이(비주)와 콧구멍(비공)이 틀어지는 것을 예방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처음 하는 코성형이나 코재수술을 예정이라면 각 개인이 원하는 코성형디자인에 맞춰 수술이 이뤄져야 하기 때문에 집도의의 수술적 스킬이 어느 정도 뒷받침돼야 가능하며, 특히 3D를 기반으로 진행되는 3D 코재수술은 더 비교적 어려운 수술로 꼽힌다. 따라서 코성형을 하는 의료진의 숙련도에 따라 수술결과의 차이도 많이 달라지는 편이다.

마지막으로 “코성형은 무엇보다도 첫 수술의 선택이 중요하기 때문에 이벤트나 값싼 비용을 병원 선택의 잣대로 활용하기 보단, 집도의의 디테일한 상담과 수술받는 본인의 의사전달이 원활하게 되는지 가늠해보고 3D-CT상의 자신의 코뼈와 얼굴형에 꼭 맞는 보형물제작으로 결정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하면서, “만약 코재수술이라면 불만족스러운 부분을 효과적으로 개선할 수 있는지에 대한 여부와 담당의사의 정확한 수술계획과 디자인설명과 수술 후 주의사항을 들어보고 결정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