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17세 사망자 최종결과 코로나음성, 사인은 미정
대구 17세 사망자 최종결과 코로나음성, 사인은 미정
  • 김준호 기자
  • 승인 2020.03.19 15: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남대병원의 오류 때문, 현재 검사중단 조치

대구의 17세 사망자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코로나19) 음성 판정을 받았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19일 오후 정례브리핑에서 자체 조사 외에 서울대병원과 세브란스병원의 재검사, 그리고 관련 임상 의무기록을 종합해 중앙임상위원회가 최종 음성으로 판단했다고 밝혔다.

17세 사망자는 영남대병원에서 13일 부터 18일까지 총 13회 검사를 받았으며, 계속 음성판정 끝에 마지막 검사에서 양성으로 판정됐다.

하지만 중앙임상위원회에서는 마지막 양성판정에 대해 영남대병원의 미결정반응에 따른 합리적 의심이라고 결론내렸다. 즉 양성이 아닌데 양성으로 의심할 수 있다고 판단했다는 것이다. 13회씩이나 검사한 것도 코로나 의심이 들어 실시한 것이라고 덧붙였다.

방대본은 코로나19 검사의 오류가 발생한 만큼 검사 정확도를 수정하기 위해 영남대병원의 검사 진행을 중단시킨 상태다.

한편 방대본은 최종 코로나 음성이라고 결론내렸으면서도 사망 원인에 대해서는 모른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