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라매병원 성인심장수술 1천례...지자체병원 최초
보라매병원 성인심장수술 1천례...지자체병원 최초
  • 김준호 기자
  • 승인 2020.01.10 09: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심장수술 사진(보라매병원 제공)
심장수술 사진(보라매병원 제공)

서울대병원운영 서울특별시보라매병원(원장 김병관) 흉부외과가 지난해 말 70대 여성에게 심장수술을 시행해 총 1천례를 달성했다. 지자체병원으로는 처음이다.

병원은 2009년 4월 첫 심장수술을 시작한 이래 16개월만에 100례를 시행했으며, 2014년부터는 연간 100례를 시행하고 있다.  

수술 종류로는 관상동맥우회술이 433건으로 가장 많았으며, 대동맥수술 216건, 판막질환수술 253건, 선천성 심장질환수술 58건 등이었다.

수술 사망률도 1% 이하로 심장수술 분야에서는 최고 수준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관상동맥우회술 적정성 평가에서도 지자체 운영병원 중에서 최초로 4회 연속 최우수등급을 받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