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려대 의무부총장·의료원장에 김영훈 교수
고려대 의무부총장·의료원장에 김영훈 교수
  • 메디칼트리뷴
  • 승인 2019.12.02 14: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대안암병원 순환기내과 김영훈 교수가 제15대 고대 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에 임명됐다.

신임 김 의무부총장은 국내 최초로 심방세동 치료를 위한 ‘전극도자절제술’과 ‘24시간 응급 심장마비 부정맥 시술 시스템’을 도입했으며, 완치율 90% 이상의 세계적인 부정맥 권위자다.

대한부정맥학회 초대 회장, 아시아 태평양 부정맥학회장 등을 역임하며 학회 발전에 힘썼다. 현재 남북보건의료교육재단 운영위원장과 고려대학교 대학원 통일보건의학협동과정 주임교수도 맡아왔다.

학력 : △고려대 의과대학을 졸업(1983년), 동 대학원에서 석·박사 △미룰캘리포니아대학교 시더스 사이나이병원 부정맥연구소 연수(1993년) △안암병원 부정맥센터장, 순환기내과장, 제26대 고대안암병원장 역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