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기관 보건의료빅데이터 한데 모았다
공공기관 보건의료빅데이터 한데 모았다
  • 김준호 기자
  • 승인 2019.09.17 14: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건복지부가 17일 4곳의 공공기관 보건의료 빅데이터를 연계하는 플랫폼(hcdl.mohw.go.kr)을 개통했다.

이번 플랫폼에는 건강보험공단을 비롯해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질병관리본부, 국립암센터 등 4곳이다.

플랫폼의 주요 기능은 △보건의료 빅데이터 활용방안 제안 △보건의료 빅데이터 활용신청 △보건의료 빅데이터 현황 확인 △공공기관 간 데이터 연계·교류 △개인정보 비식별조치 등이다.

민감한 정보인 만큼 공공기관 간 자료를 전송할 때 인터넷이 아닌 전용회선인 행정망을 활용하고 암호화해 보안을 강화했다. 복지부에 따르면 해킹이 불가능한 일방암호화함수를 적용했다.

박능후 장관은 이날 2시에 열린 플랫폼 개통식(명동 포스트타워)에서 "이번 보건의료 빅데이터 플랫폼은 의료데이터에 대한 사회적 공감대의 첫 결과물"이라며 "효과적으로 활용해 국민건강 증진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