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광 덱시드정 1분기 매출 두자리수↑...제네릭과 동반 성장
부광 덱시드정 1분기 매출 두자리수↑...제네릭과 동반 성장
  • 김준호 기자
  • 승인 2019.04.19 16: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광약품의 덱시드정(성분명 알티옥트산트로메타민염) 매출이 제네릭 발매에도 불구하고 지속적인 성장세를 보인 것으로 나타났다.

덱시드정은 지난 2014년 부광약품이 자체 개발한 당뇨병성 신경병증 개량신약이다. 

부광은 19일 덱시드정의 올해 1분기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11% 성장률(유비스트 기준)을 보였다고 밝혔다.

회사는 덱시드정의 성장에 대해 "일반적으로 제네릭 제품이 발매가 되면 오리지날 제품의 처방이 감소된다"면서 "하지만 당뇨병성 신경병증의 잠재시장이 커서 제네릭 발매와 함께 시장이 커졌다"고 설명했다.

부광에 따르면 제네릭 발매 1년째 당뇨병성 신경병증 치료제 시장은 약 2배가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