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웅제약 '루피어데포' 초고속성장 매출 238억원
대웅제약 '루피어데포' 초고속성장 매출 238억원
  • 김준호 기자
  • 승인 2018.12.14 17: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년새 53%↑, 올해 3분기 누적 174억원

대웅제약의 성선자극호르몬제 루피어데포가 최근 급성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대웅은 14일 아이큐비아 데이터 기준으로 루피어데포의 매출이 2014년 155억원에서 2017년 238억원을 기록해 53% 성장했다고 밝혔다.

올해 올해 3분기까지 누적매출은 174억원이며, 연매출 230억원 이상을 달성할 것으로 예상했다.

회사는 초고속 성장의 비결로 차별화된 마케팅 검증4단계 전략과 우수한 영업력을 꼽았다.

루피어데포(성분명 류프로렐린)은 전립선암, 폐경전 유방암, 자궁내막증, 자궁근종 등의 항암치료제로서 대웅제약이 ㈜펩트론과 기술도입계약과 원료공급약정을 체결해 2005년 출시했다.

최근 계약기간 만료에 따라 양사는 해당 기술도입계약과 원료공급약정을 종료하기로 합의했다. 하지만 대웅제약은 류프로렐린 서방형 주사제 사업화에 필요한 공유특허권자로서 사업을 지속하고 기존 원료제조처의 원료수급을 지속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