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MG제약 日고농도열처리유산균 국내 도입
CMG제약 日고농도열처리유산균 국내 도입
  • 김준호 기자
  • 승인 2018.10.18 23: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차바이오그룹 계열사 CMG제약이 일본의 고농도 열처리 유산균 제품 베름테락토를 국내 도입한다.

CMG는 17일 제조사인 베름(BeRM)사와 국내 독점판매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베름테락토는 일본 특허를 획득한 열처리 유산균이 1포에 최대 7조 5천억마리 들어있는 분말형 식품이다.

유산균은 대식세포 등을 자극햐 항체 단백질인 면역글로불린 생산을 돕고 정장작용은 물론 면역세포를 활성시켜 면역력을 높인다. 단 소장에 잘 도달했을 경우다. 

유산균에 열처리를 하면 체온과 위산의 영향을 받지 않아 장에 도달률이 95%에 이른다. 열처리하지 않으면 도달률은 1%에 불과하다고 한다.

일본은 1980년대부터 유산균의 효능에 대해 주목해 연구를 해왔으며 면역력 향상과 장내환경 개선 효과를 입증한 논문도 발표하고 있다.

열처 열처리 유산균 건강식품도 잇달아 출시되면서 관련 시장 규모는 3조 9천억원에 이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