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차-바이오이즈와 난소암 조기진단법 공동연구
분당차-바이오이즈와 난소암 조기진단법 공동연구
  • 메디칼트리뷴
  • 승인 2018.10.18 16: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분당차병원이 체외진단기기 개발 전문사인 ㈜바이오이즈와 난소암 조기진단 기술 개발을 위해 공동연구한다.

양 기관은 10월 17일 압타머(aptamer) 진단기술을 기반으로 한 난소암 진단법 개발 및 임상적용을 위한 공동연구 협약을 맺었다.

압타머는 항체처럼 세포,바이러스 등 특정 표적 분자와 잘 결합하는 특성을 갖고 있어 대체항체로도 불린다.

기존 항체 보다 비용 효율성과 안정성이 높아 질환 진단, 신규 치료제 발굴 등에 이용돼 왔다.

차병원은 이번 연구가 성공적으로 진행될 경우 혈액검사만으로 난소암을 조기진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