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화여대의료원, 이른둥이 양육환경개선 정책 세미나
이화여대의료원, 이른둥이 양육환경개선 정책 세미나
  • 메디칼트리뷴
  • 승인 2017.11.16 1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화여자대학교 의료원(의료원장: 심봉석)이 11월 17일 세계 미숙아의날을 맞아 오전 9시 30분 서울 여의도 한화생명 63빌딩 별관 세미나실에서 ‘이른둥이 가정의 양육 환경 개선을 위한 정책 세미나’를 개최한다.

이화여자대학교 의료원과 국제구호단체인 기아대책(회장 : 유원식),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남인순 의원이 공동주최하고, ㈜한화생명이 후원하는 이번 세미나는 점차 증가하고 있는 이른둥이 출산 추세에 정책적으로 어떤 대안을 마련해야 하는지 토론하는 자리다.

이날 세미나에서는 박은애 이화의대 소아과학교실 교수(이화도담도담지원센터장)가 ‘이른둥이 지원체계와 지역사회 연계 방안 - 이화도담도담지원센터를 중심으로’ 라는 제목의 주제 강연을 진행한다.

이어 일본 마사키 와다(Masaki Wada) 니가타 대학 교수, 요시히사 나가야마(Yoshihisa Nagayama) 니가타 시립병원 주산기 센터장이 일본의 선진 이른둥이 시스템에 대해 설명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