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병원 외과동문회-한국건강가정진흥원
서울대병원 외과동문회-한국건강가정진흥원
  • 메디칼트리뷴
  • 승인 2017.04.21 10: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대학교병원 외과동문회가 여성가족부 산하 한국건강가정진흥원(이사장 김태석)과 20일 다문화가족 건강증진과 나눔문화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동문회는 지난해 부터 형편이 어려운 북한이탈주민의 의료비 부담 완화와 건강증진을 위해 외과 수술과 내시경검사를 지원해왔다.

지원 분야는 상대적으로 의료비 부담이 큰 외과 수술로 탈장, 치질, 정맥류, 유방, 갑상선, 맹장 수술 241건과 위·대장 내시경검사 252건이다. 동문회원 13개 의료기관에서 지원하며, 대상은 결혼이주민·귀화자 및 배우자와 그들의 직계 부모와 자녀다. 여기에 본국에 있는 결혼이민자의 부모도 포함한다.

의료지원을 희망하는 다문화가족 세대원은 전국의 다문화가족지원센터로 신청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