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스젠바이오-알리코제약, 인공지능기술로 복합신약개발
바스젠바이오-알리코제약, 인공지능기술로 복합신약개발
  • 메디칼트리뷴
  • 승인 2022.09.29 12: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정상영 알리코제약 연구소장, 김두환 바스젠바이오 김두환 최고기술경영자(CTO)

유전체 기반 AI(인공지능) 신약개발 기업 바스젠바이오이 알리코제약과 AI 신약개발 플랫폼 활용 복합 신약개발 공동연구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바스젠바이오는 AI 신약개발 플랫폼 DEEPCT으로 복합 신약 개발에 필요한 최적의 약물 조합을 발굴하고, 알리코제약은 도출된 약물조합을 검증해 상용화 절차를 밟는다.

바스젠바이오에 따르면 DEEPCT는 국내 유일하게 독점계약으로 확보한 약 16만명의 유전체 코호트 데이터를 포함, 자체 구축한 국내외 바이오 데이터에 기반한 설명가능 AI(Explainable AI)다. 

알리코제약은 AI 신약개발 플랫폼을 활용해 신약 파이프라인을 조속히 확보할 계획이다. 바스젠바이오 김두환 최고기술책임자는 "바스젠바이오의 독자적인 데이터와 기술이 알리코제약의 연구개발 인프라와 노하우와 함께한다면 단기간 안에 좋은 성과를 낼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감을 나타냈다.

한편 바스젠바이오는 자체 구축한 유전체 코호트 데이터베이스를 기반으로, 주요 암종과 만성질환에 대한 신규 바이오마커를 발굴, 지난 5일 체외진단업체인 젠큐릭스에 기술이전했다. 

향후에는 국내외 다수의 기업들과 신약개발 플랫폼을 활용해 연구개발을 지속하고 자체 파이프라인을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