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동제약 NASH 후보물질 美임상착수
일동제약 NASH 후보물질 美임상착수
  • 김준호 기자
  • 승인 2022.08.01 17: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요 7개국 관련 약물시장 규모 2031년 36조원

일동제약의 비알콜성지방간염(NASH) 치료제 후보물질이 미국에서 1상 임상시험에 들어간다.

회사는 지난 29일 미국식품의약국(FDA)으로부터 해당물질에 대한 1상 임상시험 승인을 받았다고 1일 밝혔다.

성인을 대상으로 안전성과 내약성 및 약동학을 평가하는 이번 임상시험은 단회와 다회 용량으로 나누어 비교하고, 동시에 최대 투여 가능용량과 예상 유효 용량도 확인한다. 아울러 약물에 대한 식이영향도 평가한다.

이 물질은 파네소이드 X수용체(farnesoid X receptor, FXR)를 활성화시키는 FXR 작용제(agonist) 기전의 NASH 치료 후보물질이다. FXR은 세포 핵에 존재하는 수용체 중 하나로, 간의 지질 및 당 대사, 담즙산의 생성 및 배출, 염증 반응 등에 관여한다고 알려져 있다.

약물 기전은 간 내부의 지방 축적, 염증 및 섬유화 등과 밀접하개 관련하는 담즙산의 대사를 조절해 NASH를 개선한다. 회사에 따르면 체외(in vitro) 연구 및 질환동물모델에서 약물 효력 및 표적 선택성, 간 섬유화 억제 및 NASH 증상 개선에 유의한 효과를 보였다.

만성 간질환의 하나인 NASH는 미국립당뇨병·소화기·신장질환 연구소(NIDDK)에 따르면 미국 성인 유병률은 약 1.5%~6.5%다. 특히 신약 과제가 진행되고 있지만 아직 허가 사례가 없는 상황이다. 

현재 미국 등 7개국의 NASH 관련 약물시장 규모는 2021년 2,270억원이었으며 오는 2031년에는 약 36조원에 이를 것으로 전망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