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병원노조 내달 10일 파업 돌입
서울대병원노조 내달 10일 파업 돌입
  • 김준호 기자
  • 승인 2021.10.27 0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리자회사 철수·이해관계자 영리자회사·출자회사 참여 규제방안 마련 요구

서울대병원 노조가 내달 10일 파업 결정을 내렸다. 노조는 22일부터 닷새간 파업 찬반투표를 거쳐 92% 찬성률로 파업을 결정했다고 27일 발표했다.

노조는 이달 21일 열린 대의원대회에서 병원이 수용안을 제시하지 않을 경우 파업하겠다고 결의한 바 있다.

노조가 병원측에 제시한 요구사항은 △서울대병원의 영리 자회사 철수·이해관계 당사자인 서울대병원 교수 및 직원이 영리 자회사 참여 규제방안 마련 △진료량, 수술건수, 검사건수, 수익 연동형 의사성과급제 폐지 △코로나19 병상 간호사 배치기준 가이드라인 이행 및 인력 확충 △일반병동 및 간호간병통합서비스병동 간호사 배치기준 상향 △모든 병원노동자 결원대체 인력 확보 △0.9% 이상 임금인상 등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