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간근무 전 쪽잠 업무능력 향상
야간근무 전 쪽잠 업무능력 향상
  • 김준호 기자
  • 승인 2021.04.05 16: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야간근무 전 잠깐 눈을 붙이는 경우 업무능력에 도움이 된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성신여대 심리학과 서수연 교수 연구팀은 야간근무 경찰관을 대상으로 수면과 인지기능의 관련성을 분석해 대한수면연구학회지 '수면의학저널'(Journal of Sleep Medicine)에 발표했다.

연구 대상자는 서울지방경찰청 소속 경찰관 278명. 이들 가운데 약 80%(221명)는 주간-야간-비번-휴무의 4조 2교대 교대근무의 형태로 근무하고 있었다. 

분석 결과, 주간 근무자에 비해 하루 수면시간이 평균 47분가량 짧고, 불면증 수준도 약 1.29배 더 심각한 것으로 나타났다. 

하지만 쪽잠을 잤을 경우에는 야간근무시 주의력 및 기억력 손상 등 인지기능 문제를 해결해 주는 하나의 방안으로 확인됐다.

연구팀이 쪽잠을 잔 군과 그렇지 않은 군을 비교한 결과, 쪽잠군에서 초점 주의력과 선택적 주의력이 더 높게 나타났다. 

초점 주의력이란 여러 자극 중 필요한 자극에만 주의를 기울이는 능력을 말하며, 선택적 주의력은 방해 자극에 의해 쉽게 주의분산이 되지 않는 능력을 말한다. 

주의력 검사인 선추적 검사와 인지능력 검사인 색체-단어 스트룹검사 결과, 쪽잠 군이 각각 1.04배, 2.27배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팀은 "이러한 결과는 쪽잠이 야간근무 시간에 각성을 유지하도록 도와, 불시의 출동에 대비하여야 하는 경찰관들의 업무 수행을 향상시킬 수 있음을 시사한다"고 설명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