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 주변에 덩어리 지속되면 이하선·침샘癌 징후
귀 주변에 덩어리 지속되면 이하선·침샘癌 징후
  • 김준호 기자
  • 승인 2021.03.15 09: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귀 주변에 덩어리가 2주 이상 지속될 경우 이하선암이나 침샘암 징후일 가능성이 높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삼성서울병원 이비인후과 정한신 교수팀과 국립암센터 두경부종양클리닉 류준선 교수는 이하선암 자가검진법을 고안해 국제학술지 BMC Cancer에 발표했다.

이하선암을 포함한 침샘암 발생률은 인구 10만명 당 1.4~2.0명으로 매우 적은 편. 하지만 재발과 전이가 흔해 두경부암 가운데 예후가 가장 좋지 않고 5년 생존율은 50~60%로 알려져 있다.

연구팀이 이하선암환자 406명을 분석한 결과, 이하선 암의 크기가 2 cm 미만인 경우 고악성도 암 진단율은 20.2%였으나, 2~4 cm인 경우 34.4%, 4cm 이상이면 47.9%로 종양 크기와 고악성도암 진단율은 비례했다.

이하선암 자가검진(삼성서울병원 제공)
이하선암 자가검진(삼성서울병원 제공)

그런만큼 주요 발병 부위인 귀 주변을 만져 이상징후를 확인하는 등 조기진단이 매우 중요하다.

연구팀이 고안한 자가진단법에 따르면 이하선이 위치한 귀 주변(그림A)을 손으로 주의깊게 만지면서 덩어리가 있는지 확인한 다음(그림B) 턱 뼈에서 입 꼬리, 코 옆 방향으로 이동하면서 살펴본다(그림C).

턱 뼈와 귀 뒤 뼈 사이의 공간도 이하선의 일부가 존재하는 만큼 덩어리 여부를 확인한다(그림D). 연구팀은 "자가검진 결과 2주 이상 덩어리가 만져진다면 반드시 전문의 진찰과 검사를 받아야 한다"고 권고했다.

정 교수는 "주로 50대 이후 발병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는 만큼 중년 이후 침샘 부위를 자주 만져보고 이상 증상이 있으면 빨리 의사와 상담해 병의 유무를 밝히는 게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