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장암 권위자 김남규 교수 용인세브란스 진료
대장암 권위자 김남규 교수 용인세브란스 진료
  • 메디칼트리뷴
  • 승인 2021.02.26 11: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장항문분야 최고 권위자인 김남규 교수가 3월 1일부터 용인세브란스병원에서 진료를 시작한다.

김 교수는 1981년 연세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 본교 석‧박사를 거쳐 교수에 임용된 후 31년간 세브란스병원에서 대장암을 비롯한 다양한 대장항문질환 치료와 연구를 해 왔다.

아시아태평양대장암학회(APCC)를 결성하고 초대 회장을 지냈으며 대한대장항문학회장과 대한 종양외과회장을 맡았으며 대장암 치료의 뛰어난 업적으로 세계대장항문외과학회 외과상을 받는 등 대장항문분야의 최고 권위자다.

용인세브란스병원은 One Severance(하나의 세브란스) 체제를 구축해 신촌‧강남 세브란스병원 우수 교수진이 순환 진료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