툭 튀어나온 앞니 부분교정시 치료기간·부담 감소
툭 튀어나온 앞니 부분교정시 치료기간·부담 감소
  • 메디칼트리뷴
  • 승인 2021.02.25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외모를 중요하게 여기는 시대가 찾아오면서 성별, 나이와 상관없이 가지런한 치열을 갖고 싶어 하는 사람들이 많아지고 있다. 치아가 잘 정돈되면 웃는 모습이 더 아름다워져 자신감이 상승하고, 다른 사람에게도 긍정적인 이미지를 줄 수 있기 때문이다. 더불어, 저작기능(음식을 씹는 기능)도 향상된다.

만약 치아가 고르지 못하다면 스트레스를 받고, 웃을 때 손으로 가리는 등 소심한 행동을 하게 된다. 특히 앞니는 외관상 잘 보이는 부분에 있기에 앞니가 앞으로 툭 튀어나오거나 배열에 문제가 있으면 전체적인 심미성을 떨어트리는 요소가 된다. 그리고 음식을 씹는 데 불편함을 느끼고, 발음이 샐 가능성도 있다. 따라서 앞니의 모양에 문제가 있다면 앞니 교정을 통해 바로잡아주는 것이 좋다.

서울플러스치과(성남) 박소라 원장[사진]은 "다른 치아는 괜찮지만, 앞니만 마음에 들지 않을 때는 부분 교정 치료가 가능하다. 앞니 부분 교정은 말 그대로 앞니만 선택하여 교정하는 치료를 말한다.”라며 “치아 전체가 아닌, 필요한 부위만 교정하기에 교정 치료에 대한 부담감을 덜 수 있고, 치료 기간도 단축된다"고 설명했다.

치아 교정 대표적 기구는 2가지

앞니 부분 교정의 기구 종류는 다양하며 대표적으로는 MTA(MiniTube  Appliance)가 있다. MTA는 잘못된 방향으로 자란 앞니를 빠르게 바로잡도록 도와주는 교정기구이다. 장치 자체의 크기가 작아, 이물감이 적으며, 치아 안쪽으로 들어가는 철사 부분에만 금속을 사용하기에 심미적으로도 만족할 수 있다.

부분 교정이 아닌, 치아 전체를 교정할 때는 어떤 기구에는 첫 번째로 클리피씨가 있다. 클리피씨는 치아교정 장치인 브라켓을 탈착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덕분에 필요하면 언제든지 손쉽게 탈부착할 수 있고, 교정할 때 느껴지는 통증도 적은 편이다. 더불어 교정장치를 쉽게 관리할 수 있어, 구강 위생 관리에 매우 용이하다.

두 번째는 인코그니토다. 인코그니토는 개인마다 다른 치아의 모양을 CAD/CAM System을 사용하여 컴퓨터 상으로 구현한 후, 맞춤 장치를 제작하여 부착하는 형식으로 진행된다. 설측(치아의 안쪽) 부분에 기구를 장착하기 때문에 다른 사람의 눈에 보이지 않아서 심미적으로 크게 만족할 수 있다. 그리고 금으로 제작했기에 인체에 안전하며, 장치 자체가 작아서 이물감도 적다.

교정치과 선택시 주의사항

박 원장은 치아 교정 치과를 방문하기 전에는 병원의 첨단 장비 보유 여부와 의료진의 경력을 고려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우선 3D CT(컴퓨터단층촬영) 등 첨단 장비 여부를 확인해야 한다. 3D CT는 일반 CT와 다르게 다각도에서 촬영이 이뤄진다. 덕분에 얼굴의 정면, 측면, 치아의 위치, 턱관절 등을 세밀하게 파악할 수 있다. 치아의 변화 과정도 객관적으로 확인할 수 있기에 치료 진행 상황을 쉽게 알 수 있다는 장점도 있다.

의료진의 경력 확인도 빼놓을 수 없다. 신체와의 전체적인 조화 및 균형을 고려하고 환자가 원하는 결과를 보여줘야 하는 만큼, 섬세함이 필요하고 난이도가 높은 치료이기 때문이다. 만약 치아 교정이 제대로 이뤄지지 않는다면 잇몸 염증과 같은 부작용이 발생하거나, 원하는 결과물을 얻지 못해 재교정이 필요해질 수 있다.

박소라 원장은 “앞니 부분 교정, 전체 교정 등과 같은 치아 교정 치료는 어릴 때 주로 받는다고 생각하는 분이 많다. 하지만 치아가 튼튼하다면 성인 치아 교정도 충분히 가능하다.”라며 “성인의 경우, 교정 치료를 받으면 치아가 약해진다는 느낌을 받을 수 있지만, 이런 느낌은 치료가 끝나면 대부분 사라지기에 안심해도 된다. 대신, 치아 교정 후, 구강 위생 관리가 제대로 이뤄지지 않으면 약해질 수 있다. 그렇기에 주기적으로 치과에 내원하여 자신의 치아 건강 상태를 확인하고, 잇몸 염증 및 충치 진행을 예방해야 한다.”라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