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Z 백신 26일부터 접종, 65세 이상은 3월 말 이후
AZ 백신 26일부터 접종, 65세 이상은 3월 말 이후
  • 김준호 기자
  • 승인 2021.02.15 14: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질병관리청 15일 계획 발표, '입원‧입소자 및 종사자 부터'
3월에는 보건의료인, 방역‧역학조사‧검사, 검역 요원 대상
고령층은 추가 임상시험 결과 확인 후 접종 시기 결정

아스트라제네카의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이달 26일부터 접종에 들어간다. 만 65세 이상은 추가임상정보를 확인한 후 결정된다.

코로나19 예방접종 대응 추진단(단장 정은경)은 코로나19 예방접종 2~3월 시행계획을 15일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요양병원‧요양시설 입원‧입소자 및 종사자에 대해서는 만 65세 미만 약 27만 2천여 명을 대상으로 2월 26일부터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1차 예방접종을 시작한다.

이어 3월부터는 고위험 의료기관의 보건의료인(35만 4천 명), 코로나19 1차 대응요원(코로나19 방역‧역학조사‧검사, 검역 요원 등 약 7만 8천만 명)에 접종한다.

아울러 국제백신공급기구(코백스)를 통해 2~3월에 도입되는 화이자 백신은 중앙 및 권역예방접종센터를 통해 제공되어 코로나19 환자 치료 의료진(감염병전담병원 등) 약 5만 5천여 명에 접종된다.

65세 이상 접종안은 3월말 추가임상정보를 확인한 후 예방접종전문위원회 심의를 거쳐 확정할 계획이다. 추진단은 고령층 접종 연기 이유에 대해 "고령층에 대한 백신 효능 논란이 국민과 의료인의 백신 수용성을 떨어트려 접종률 저하로 이어질 수 있다"는 점을 들었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품목허가시 고령층에 대한 임상시험 결과를 제출하고 사용상 주의사항에 '신중하게 결정해야 한다'는 조건부 허가를 내린바 있다.

하지만 65세 이상 고령자에서도 안전성과 면역원성이 확인됐고 중증질환 및 사망 예방효과도 확인돼 중증 진행과 사망 감소라는 예방접종 목표에 부합하는 백신이라는 점은 명백히 했다.

표. 코로나19 예방접종 2∼3월 시행계획(질병관리청 제공)
표. 코로나19 예방접종 2∼3월 시행계획(질병관리청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