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약품 원외처방 3년간 1위
한미약품 원외처방 3년간 1위
  • 김준호 기자
  • 승인 2021.01.22 11: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미약품이 원외처방 시장에서 3년 연속 1위에 올랐다.

한미는 2018~2020 원외처방 실적(유비스트 기준)에서 3년 연속 6천억원대의 원외처방액을 기록했다고 22일 밝혔다.

회사에 따르면 올해 원외처방 규모는 로수젯, 아모잘탄패밀리, 에소메졸, 구구탐스 등 주요 자체개발 개량·복합신약들의 고른 성장으로 총 6,665억원에 이른다.

복합제인 로수젯의 경우 전년 대비 약 22% 성장한 991억원 매출을 보여 원외처방 2위에 올랐다. 아모잘탄은 출시 후 누적 매출은 7,500억원대에 이른다.

한미에 따르면 지난해 국내 처방 매출 10위권에서 토종회사가 개발해 직접 판매까지 진행하는 제품은 로수젯과 아모잘탄이 유일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