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성모 김완욱 교수 생명의 신비상
서울성모 김완욱 교수 생명의 신비상
  • 메디칼트리뷴
  • 승인 2021.01.14 1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톨릭대 서울성모병원 류마티스내과 김완욱 교수가 13일 오후 열린 천주교 서울대교구 생명위원회(위원장 염수정 추기경) 주관 제15회 ‘생명의 신비상’ 시상식(서울 로얄호텔)에서 생명과학분야 본상을 받았다.

김 교수는 지난 20년간 자가면역성 류마티스 관절염의 원인에 관해 연구했으며 2012년 이후 최고 권위의 면역학-의과학 저널에 연구결과를 발표해왔다. 2019년에는 태반성장인자가 류마티스 관절염을 일으킨다는 기전을 세계 최초로 발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