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웅제약 코로나19치료제 생산 정부지원 예비선정 
대웅제약 코로나19치료제 생산 정부지원 예비선정 
  • 김준호 기자
  • 승인 2020.12.21 10: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부가 대웅제약의 코로나19치료제 니클로사마이드 생산장비를 지원한다.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은 21일 이 제품을 지원 대상 과제로 예비선정했다고 밝혔다.

내년 1월경에 최종 확정되며 선정시 내년 12월까지 임상시료 및 공급용 대량생산화 총 비용(38억원)의 약 절반을 보건복지부로부터 지원받는다. 

니클로사마이드는 바이러스 제거·싸이토카인 폭풍 저해·호흡곤란 개선 등의 효과가 다양한 동물모델에서 입증됐다. 특히 바이러스 입자를 분해하는 방식인 SKP2 저해 작용을 이용해 코로나19 바이러스가 변이되더라도 제거 가능할 것으로 예측된다고 대웅 측은 설명했다.

미국내 2차 임상시험을 위해 미국립보건원과 공동으로 실시한 동물실험에서 바이러스 유전자 증폭검사에서는 매우 우수한 항바이러스 효능, 폐 조직병리시험결과에서는 항염증 효능이 입증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