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모와 기능을 한번에 입술필러, 주입량에 주의해야
외모와 기능을 한번에 입술필러, 주입량에 주의해야
  • 메디칼트리뷴
  • 승인 2020.12.21 12: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화의 기준은 나이이지만 피부 노화에 직접적인 요인은 수분이나 콜라겐, 피하지방의 감소, 표정 근육의 수축 등이다.

그래서 40대 이상의 중장년층은 물론 젊은 2030세대도 필러나 보톨리눔톡신 등 쁘띠시술로 피부의 주름과 탄력 저하를 대비하는 경우도 흔하다.

최근에는 흔한 외모 보다는 자신만의 매력적인 부분을 어필하는 경향이 많다. 닥터쁘띠(노원점) 김현하 원장[사진]은 매력적인 인상을 위한 쁘띠시술로 입술필러를 추천한다.

김 원장에 따르면 입술은 타고난 모양에서 더 커지지 않고 나이들수록 얇아진다. 이는 입술필러의 수요가 늘어난다는 점을 방증한다. 실제로 입술필러가 유명해지면서 수술 건수가 늘어나자 부작용 증상도 함께 증가하고 있다.

김 원장에 따르면 필러 주입량은 개인의 입술 모양이나 형태에 따라 다르지만 일반적으로 1cc정도다. 처음부터 많은 양을 주입하면 울퉁불퉁해지거나 이물감을 느껴지는 등 불편함이 있을 수 있어 나눠서 시술해야 한다. 

또한 필러는 주입하는 양과 속도, 주사 위치에 따라 만족도가 다를 수 있는 만큼 정품으로 숙련된 의료진에게 받아야 한다는게 전문가들의 조언이다.

김 원장 역시 "입술필러 주입량이 부족하면 만족도가 떨어지고 과하면 비침현상이나 염증, 붓기, 통증, 마비 등의 부작용으로 주입된 필러를 제거해야 하는 상황이 생길 수 있다"며 주의를 당부했다. 

그러면서 "필러 시술 후 부작용 대부분은 시간이 가면서 천천히 발생한다"면서 "하지만 이같은 증상을 아무렇지 않게 생각하고 넘어간다면 피부괴사가 올 수 있고 통증이 발생할 수 있다. 최악의 경우 암도 유발할 수 있는 만큼 일정시간이 지나도 붓기나 염증이 사라지지 않는다면 병원을 찾아 필러를 제거해주는 게 좋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