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웅 코로나19치료제 정부과제 선정...임상비용 50억 지원
대웅 코로나19치료제 정부과제 선정...임상비용 50억 지원
  • 김준호 기자
  • 승인 2020.12.01 10: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웅제약(대표 전승호)이 개발 중인 코로나19 치료제 DWRX2003(성분명 니클로사마이드)가 정부의 코로나19 치료제 임상지원사업 대상 과제로 최종 선정됐다.

이에 따라 대웅제약은 내년 9월까지 국내외에서 진행하는 관련 임상시험 비용으로 약 50억원을 지원받는다. 

코로나19 치료제 가운데 합성의약품으로는 유일하게 선정된 DWRX2003은 바이러스 제거작용, 싸이토카인 폭풍 저해 및 호흡곤란 증상 개선 등 다양한 기전을 갖고 있다. 다양한 동물모델에서 효과가 확인됐다. 

특히 바이러스의 자가포식을 활성화시켜 침투한 바이러스 입자를 분해하는 방식인 SKP2 저해작용을 갖고 있어 코로나19 바이러스가 변이되더라도 제거할 수 있을 것으로 예측된다.

1회 투여 주사제형으로 효과의 지속성과 편의성을 높인 기술적 가치를 높이 평가받았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