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재수술은 안전이 최우선, 자가진피 코성형 필요
코재수술은 안전이 최우선, 자가진피 코성형 필요
  • 메디칼트리뷴
  • 승인 2020.11.24 14: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피부가 얇은 환자가 보형물을 사용하면 대개 수년 내에 티가 나서 코재수술이 불가피하다. 때문에 자가조직과 같은 부드러운 조직을 보형물로 사용해야 한다. 

피부가 얇아서 발생하는 부작용, 티가 나거나 비치거나 피부발적, 보형물 삐뚤어짐 등의 부작용은 자가진피를 사용해야 코재수술을 근본적으로 해결할 수 있다. 

피부는 표피, 진피, 지방으로 구성돼 있다. 사람마다 각각 두께가 다르고 진피를 구성하는 성분 비율도 다양하다. 자가진피 아래는 피하지방이 있어 수술 결과에 큰 영향을 준다. 

엘르성형외과 김흥규 원장[사진]은 자가진피 코수술은 대부분 자가진피만 이식하지만 진피가 얇을 땐 지방도 함께 이식한다. 이렇게 이식된 자가진피는 흡수가 적어 80% 이상 코조직과 동화된다.

지방은 20% 이상 생존하는 만큼 평균 3∼4㎜이상 높아지고 회복 후에는 평생 유지되기 때문에 코가 낮아지지 않는다. 하지만 생착률은 사람마다 달라 수술 전에 반드시 전문의와 상담해야 한다.

김 원장은 자가진피 채취 후 흉터가 많이 남는다고 오해를 많이 하지만 엉덩이 흉터는 엉덩이가 모인 안쪽에서 채취하기 때문에 일부러 벌리지 않으면 수술 자국은 잘 보이지 않는다고 설명했다. 

자가진피 코성형은 피부조직을 이용해 보형물처럼 정확한 경계선이 없어서 수술 후에 자연스러운 라인을 얻을 수 있다. 또한 자가진피 자체도 어느정도 딱딱한데다 가장 두꺼운 피부 조직인 만큼 코 모양이 펑퍼짐해지는 경우는 없다. 

코끝에 자가연골을 넣기 때문에 오똑하고 자연스러운 코를 만들어 줄 수 있다. 하지만 간혹 연골이 모자라는 경우가 있는데 이런 경우에도 자가진피코성형이 적합하다. 

김흥규 원장은 "자가진피 코재수술의 부작용은 크게 없지만 흡수가 많거나 휘어 보이는 경우가 간혹 있어 잘하는 병원에서 받아야 만족도가 크다"면서 "까다롭고 절차가 복잡한 수술인 만큼 경험많고 감각있는 전문병원에서 숙련된 전문의에게 받아야 한다"고 조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