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서울-GE헬스케어 치매 예측법 공동개발
삼성서울-GE헬스케어 치매 예측법 공동개발
  • 김준호 기자
  • 승인 2020.11.18 1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서울병원과 GE헬스케어가 치매 예측법을 공동 개발한다.

양측은 치매의 원인인 베타아밀로이드의 증가에 따른 치매 진행 정도를 예측하는 모델을 개발키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GE헬스케어의 치매진단의약품인 비자밀의 임상데이터를 이용해 삼성서울병원이 예측모델과 임상 데이터를 개발하는 방식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