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PD엔 스피리바+포모테롤 효과적
COPD엔 스피리바+포모테롤 효과적
  • 메디칼트리뷴
  • 승인 2005.09.20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럽호흡기학회 발표

살메테롤+플루티카손 병용보다 우수

유럽호흡기학회가 만성폐쇄성폐질(COPD)환자에 적합한 약물로 티오트로피움(상품명 스피리바)과 포모테롤의 병용을 추천했다.

포모테롤은 국내에서 심비코트(포모테롤+부데소나이드)라는 천식치료제로 아스트라제네카가, 살메테롤은 세레타이드(살메테롤+플루티카손)로 GSK에서 판매하고 있다.
최근 덴마크 코펜하겐에서 열린 유럽호흡기학회에서 이번 결과를 발표한 네덜란드 라이덴대학병원 흉부외과 클라우스 라베 박사는 6주간 592명의 중등도 COPD환자를 대상으로 2개 병용군간의 효과를 검토했다.

플라세보 이중맹검시험으로 실시된 이번 시험에서 2개군으로 무작위로 나누어 한쪽군에는 1일 1회 스피리바 18μg과 2회의 포모테롤 12μg 병용요법(n=297)를 다른 쪽군에는 1일 2회의 살메테롤 50μg과 플루티카손 500μg 병용요법(n=295)을 투여했다.

그 결과, 스피리바+포모테롤 병용군에서는 대조군에 비해 폐기능이 개선됐으며 COPD중증도 평가지수인 1초간 강제호기량(FEV1)은 평균 78mL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최고 103mL까지 높아진 경우도 있었다.

또한 강제폐활량(FVC)은 평균 173mL 높게 나타났으며 최고 21mL까지 나타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