린버크·키스칼리·펜시비어크림 내달 1일 보험급여
린버크·키스칼리·펜시비어크림 내달 1일 보험급여
  • 김준호 기자
  • 승인 2020.10.30 16: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강보험정책심의위원회서 의결

류마티스관절염 린버크(성분명 유파다시티닙)와 입술포진치료제 펜시비어크림(펜시클로비르), 유방암치료제 키스칼리(리보시클립)가 내달 1일부터 보험급여를 받는다.

건강보험정책심의위원회는 30일 회의에서 이들 3개 약제에 대해 요양급여 대상과 기준, 상한금액에 대해 의결했다.

린버크(15mg 서방정)는 류마티스관절염 성인환자 중 DAS28이 5.1 초과하거나 DAS28이 3.2∼5.1이면서 영상검사에서 관절 손상의 진행이 있는 경우 메토트렉세이트 포함해 두 가지 이상의 약제로 6개월 이상 치료해도 효과가 낮거나 부작용 등으로 치료를 중단한 경우다. 연간 투약비용은 797만원에서 231만원으로 줄어든다.

키스칼리(200mg)는 유방암에 대한 1차요법으로 '리보시클립(제품명 키스칼리)+레트로졸'요법과 '리보시클립+아나스트로졸'요법, 그리고  2차요법으로 '리보시클립+플베스트란트'요법이다. 연간 비용은 3,450만원에서 172만원으로 감소한다. 펜시비어크림은 1,908원에서 572원으로 준다.

이밖에도 이번 건정심에서는 녹내장유출관 삽입술과 안구표면 양막이식술, 경동공 온열치료에도 보험급여를 적용해 환자의 부담을 크게 낮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