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 진료환자 지난해 153만명, 5년새 22%↑
암 진료환자 지난해 153만명, 5년새 22%↑
  • 김준호 기자
  • 승인 2020.10.19 08: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 부천, 서울 송파구 5년간 암진료환자수 1, 2위

최근 5년간 암 진료환자가 22%나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더불어민주당 최종윤 의원이 국민건강보험공단에서 받은 암진료 현황에 따르면 2015년 125만명에서 지난해에는 153만명으로 28만명 증가했다.

소화기계통 암이 28%로 가장 많았으며, 이어 갑상선, 유방, 호흡기, 남성생식기관  , 여성생식기관 계통 순이었다. 소화기계통과 갑상선이 약 절반을 차지했다. 반면 증가율은 소화기 및 갑상선 계통 암은 매년 줄어드는 반면, 호흡기·유방·생식기관 계통 암은 늘어나고 있다. 

지역 별 암환자 발생은 경기도 부천시가 가장 많았고, 이어 서울 송파구였다. 이들 두 도시는 5년 간 암 진료환자 상위 1, 2위를 유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